주번나란?    주위가 번잡하면 나중에 보세요 ^^

핫 포토
바비인형
시원하다~
이뻐
청순한 걸
므흣
미국, 트럼프 당선 이후 '가슴 레스토랑' 문전성시 '왜?'
최근 미국에서 브레스토랑(breastaurant)이 제2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브레스토랑은 '가슴(breast)'과 '레스토랑(restaurant)'을 합성한 단어로 직역하면 '가슴 레스토랑'이다. 원조는 1983년에 창업해 2007년 365개의 체인점까지 늘린 후터스다. 후터스 하면 떠오르는 것이 바로 글래머 미녀들이 아슬아슬한 복장을 입고 음식을 나르는 모습이다.

대부분의 레스토랑에서는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이런 글래머 미녀들의 섹시한 서빙을 받을 수 있다. 2008년 인기의 정점을 찍으며 '성의 상품화'라는 비판적인 시각에도 불구하고 꾸준하게 호황을 누려왔다. 최근 들어서는 영업 중인 대모든 브레스토랑들이 자리가 없을 정도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말 그대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는 것이다.

브레스토랑 업계 관계자들은 바로 45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된 도널드 트럼프의 때문이라고 입을 모은다. 트럼프가 슬로운건으로 내건 '강한 미국'과 브레스토랑의 건강한(?) 식사라는 컨셉이 잘 맞아 떨어진 결과라는 것이다. 약간은 억지로 꿰어 맞춘 듯 하지만 분명한 것은 트럼프 당선 이후에 문전성시를 이루며 브레스토랑 관계자들은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는 것이다.

사진/SNS 캡쳐


추천기사
 
 
베스트 클릭
 
오늘의 뜨거운 클릭
네티즌 핫 포토
핫 이슈
이스라엘의 무시무시한 뱀마사지 ..
日 여자 37%, 외모 70점 남자 접..
힘 있는 그 분들… “자리가 성희..
‘고시촌 둥지’ 향락업소 실태
세계 최초 탄소중립(carbon-neutr..
15살 주인집 아들과 성관계 가진 ..